모바일 전용 메뉴 호출

  모바일메뉴

역사기록관

역사기록관 전경
역사기록관은

1984년 우리나라 최초의 기록물 보존시설로서 건립되었으며, 영남권의 중요 기록물을 수집, 보존, 활용하는 영구기록물관리기관입니다.

조선왕조실록을 비롯하여 중앙기관 및 지방자치단체가 생산한 문서, 간행물, 지적·임야원도 및 행정박물 등 약 150만점을 보존하고있습니다.

역사기록관은 국가의 중요 기록물을 수집하여 전문서고에 안전하게 보존하고, 매체 수록, 탈산·소독 등의 보존처리, 공개재분류, 정리·기술 등 기록관리 업무를 추진하는 한편,
우리 기록문화의 우수성을 알리고 기록문화 확산을 위해 전시·열람·문화행사 등 기록정보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고 있습니다.

기록은 오늘을 살아가는 우리의 역사이자 미래 후손들의 소중한 정보자원입니다. 선조들의 찬란한 기록유산과 그속에 깃들어 있는 기록 정신을 계승하여, 국가 중요 기록물을 안전하게
후대에 전승하는 역사적 사명을 여러분과 함께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