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

URL 복사

페이

주제유형
사건/사고
※ 집필 내용은 국가기록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발생원인

1995년 7월 17일 03시 마리아나 군도 서쪽 약 450km해상에서 발생한 제 3호 태풍 ‘페이’가 중심기압 940hPa의 A급 태풍으로 발달, 시간당 20~42km의 빠른 속도로 이동하여 1995년 7월 23일 17시 여수앞바다로 상륙하면서 태풍 중심권에 접어든 경상남도 전 지역과 특히 남해군 등 해안 및 경남 서부지방에 101mm의 호우를 동반한 순간 최대풍속 46.6m/s(통영)의 강풍으로 피해가 더욱 가중되었다.


내용

제 3호 태풍 "페이"는 시간당 20~42km의 빠른 속도로 이동하여 1995년 7월 23일 17시 여수앞바다로 상륙하면서 태풍 중심권에 접어든 경상남도 전 지역과 특히 남해군 등 해안 및 경남 서부지방에 101mm의 호우를 동반한 순간 최대풍속 46.6m/s(통영)의 강풍으로 피해가 더욱 가중되었다. 


이 기간 중 남해 152mm, 하동 140mm, 산청 119mm, 광양 203mm, 여천 179mm, 여수 148mm, 고흥 88mm의 강우량을 기록하였다. 과거 '사로'호 태풍에 버금가는 강한 강풍을 동반, 만조시간과 겹쳐 해안지역의 주택, 선박, 수산, 중·양식시설 비닐하우스 등 사유시설과 소규모어항, 방파제 등 해안과 근접한 시설물의 피해가 집중되었다.


특히 강한 바람으로 육상시설 중 주택과 규격화되지 않은 재래식 철재비닐하우스 등 사유시설에 집중적인 피해가 발생하였다.


태풍 '페이'로 인한 인명피해는 47명의 사망, 실종자가 발생하였으며, 244세대 898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재산피해는 총 919억원이 발생하였으며, 시도별로는 경남이 675억원, 전남 188억원, 경북을 포함한 기타 시도에서 경미한 피해가 발생하였다.


참고자료
중앙119구조대 《재난유형별 사고사례집》1998. 07
물포탈사이트
기상청 홈페이지
행정안전부 홈페이지

집필자
이주헌(중부대 토목공학과 교수)

최초 주제 집필
2007. 12. 01

최종 주제 수정
2007. 12.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