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

URL 복사

종교문화지원정책

주제유형
정책/제도
※ 집필 내용은 국가기록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배경
문화체육관광부는 다종교사회에서의 종교간 화합과 상호이해 증진을 위해 다양한 시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판단하여, 다양한 방향으로 종교문화지원사업을 구상하게 되었다.

경과
종교문화지원정책에 의거하여 1990년부터 매년 <대한민국 종교음악제>를 지원하는 것을 시작으로 하여 1997년에는 미술제, 영화제, 음악제, 학술세미나를 포함하는 종합예술제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을 확장하였다.

내용

현재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여러 종교단체간의 이해와 건전한 종교문화를 도모하기 위하여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종단들이 주최하는 종교문화행사 및 심포지움, 봉사활동 등을 대상으로 종교문화지원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첫 번째 지원행사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7대 종단(불교, 개신교, 천주교, 원불교, 유교, 천도교, 민족종교협의회)으로 조직된 (사)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가 주최하는 종합문화예술축제인 <대한민국 종교예술제>이다. 종교문화지원정책에 의거하여 매년 이 행사에 지원을 하고 있다. 1990년 <대한민국 종교음악제>로 시작하여 1997년 미술제, 영화제, 음악제, 학술세미나를 포함하는 종합예술제로 발전해 왔다.


두 번째 지원행사는 종교 청년 문화축제이다. 이 축제는 한국 종교 평화회의가 1998년부터 각 종단 소속 청년들이 참여하는 종교청년 평화캠프의 형태로 개최하고 있는 행사이다. 종교청년들로 하여금 이웃종교에 대한 이해와 상호친목을 도모하게 함으로써 종교간 연대 협력운동에 대한 인식을 청년층으로 확산시키는 노력을 해오고 있다.


세 번째 지원행사는 종교문화유적지 대화순례이다. 1999년부터 7대 종단의 성직자와 대학생들이 주요 종단의 종교유적지를 순회하면서 대화와 토론을 나누는 <종교문화유적지 대화순례>를 개최하고 있다.


네 번째 지원행사는 종교신문 언론인 심포지움이다. 종교언론의 발전과 바람직한 사회기여 방안을 모색하고 종교언론인간의 친목도모를 위해 종교신문언론인협의회 주최로 매년 <종교신문언론인 심포지움>을 개최하고 있다.


다섯 번째 지원행사는 이웃종교문화 이해강좌이다. 종교간 이해와 건전종교문화의 성숙을 위해 종교교역자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하는 <이웃종교문화 이해강좌>를 1996년부터 한국종교인평화회의 주최로 매년 상ㆍ하반기 2회에 걸쳐 실시하고 있다.


마지막 지원행사는 종단교역자 대화캠프이다. 이 캠프 역시 이웃종교간 이해와 화합을 도모하는 한편, 종교문화 발전을 위핸 미래지향적인 대안과 협력체계를 모색하기 위하여 개최되는 종교행사이다.


참고자료
문화관광부,《2006문화정책백서》, 2007

집필자
류정아(한국문화관광연구원 연구위원)

최초 주제 집필
2007. 12. 01

최종 주제 수정
2007. 12.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