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

URL 복사

어촌체험마을 조성

주제유형
사업
※ 집필 내용은 국가기록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근거

「어촌어항법」


배경

어촌체험마을 조성사업은 증가하는 도시민들의 관광·레저수요를 어촌지역으로 유치하기 위하여 환경친화적인 생태관광과 생활문화를 연계한 관광기반을 조성하고자 하는 사업으로 2001년부터 2013년까지 총 112개소의 마을 조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정부가 이 사업을 통해 기대하고 있는 효과는 어촌의 유휴노동력을 고용하여 어업외 소득을 증대시키고 어촌경제를 활성화하며, 도시민들이 어촌체험을 통해 어촌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자 하는데 있다. 현재 이 사업은 아름다운 어촌 100선 사업과 함께 마을 단위로 도시민들이 어촌에 와서 쉴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다는 면에서 앞으로 그 효과가 크게 기대되고 있다.


내용

어촌체험마을 조성사업은 현재「어촌어항법」제9조 및 제49조와「국가균형발전특별회계」제34조 제2항에 의거하여 추진되고 있는 사업으로서 지원대상은 어촌계, 지원규모는 개소당 5억 원이며 사업기간은 1년, 그리고 지원조건은 국고보조 50%, 지방비 45%, 자부담 5%로 되어 있다. 지원시설의 종류는 관광안내소, 진입로, 주차장, 샤워장, 화장실, 체험시설 등의 관광기초기반시설 및 컨설팅, 실시설계비, 주민교육훈련, 팜프렛 제작 등의 소프트웨어 사업이다. 


사업주체는 시·도지사 또는 시장·군수·구청장으로서 이들은 농림수산식품부장관이 배정한 어촌체험마을 수에 의하여 체험마을을 선정하고 관리하는데 선정대상 마을에 준비기간을 부여하여 사업예정 어촌계장, 마을이장 등과 관계공무원이 어촌관광·가이드 교육과정을 이수토록 한 후 지정한다. 어촌체험마을이 선정되면 시·도지사 등은 예산 요구 전에 전문연구기관에 의뢰하여 기본계획을수립해야 하는데 기본계획에는 지역여건에 맞는 체험프로그램, 투자계획, 관리운영계획, 기본설계도면 등이 포함되어야 한다. 


또한 기본계획 수립시에 다음과 같은 사항에 유의하여야 하도록 하고 있다. 

첫째, 어업체험이 원활히 될 수 있도록 안내소, 진입로 등의 기반시설을 우선 지원한다. 


둘째, 안내소는 체험프로그램 및 숙박안내, 탈의실, 화장실, 샤워실 등 종합적인 기능을 할 수 있는 종합안내센터의 개념으로 계획하되, 시설물의 공동화 (空洞化) 현상이 발생하지 않도록 타당성을 충분히 검토하여야 한다. 


셋째, 중복투자를 막기 위해 어촌종합개발사업 등 타 수산진흥사업에서 시행예정인 사업은 지원대상에서 제외한다. 


넷째, 위락단지 및 단순한 식사·숙박시설 등 개인운영이 가능한 소득사업은 지원대상에서 제외한다.


다섯째, 국고보조금 지원한도를 초과하는 투자계획을 추진하고자 할 경우 지방비 또는 자부담으로 한다. 


이상과 같은 어촌체험마을 조성사업은 아직 시행한 지 얼마 되지 않고 2005년 말 현재 완공되어 운영되고 있는 곳도 전국적으로 58개소에 불과하나 그 동안 이용실적을 보면, 매년 이용객 수가 크게 증가하고 있고 이용을 해 본 도시민들의 반응 역시 상당히 좋은 편이다. 따라서 앞으로 이 사업은어촌관광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참고자료

해양수산부,《해양수산백서》, 2004
해양수산부,《수산업 연차보고서》, 2006


집필자
신영태(한국해양수산개발원 연구위원)

최초 주제 집필
2006. 12. 01

최종 주제 수정
2014. 02.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