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

 

국가기록원 이관(비전자)관련 건의

작성일
2018-11-21 14:10:11.0
작성자
가늠자
조회수
224
좋아요좋아요 +12
 비전자 기록물 이관은 현재 보존기간 30년 이상의 기록물을 대상으로 하고 있으며 동종대량 기록물에 대해서는 일부 이관을 제한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이는 국가기록원에서 기록물 수용을 전부 할 수 없기 때문에 실시하는 현실적인 문제라는 것은 이해한다. 그러나 이러한 동종대량 기록물에 대한 제한이 있다면 그 유형을 각 기관에 명백히 공표해서 해당 기관에서 자체적인 보존대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타당할 것이다. 현재는 어떤 기록물이 동종대량 기록물인지 불분명 하고, 기록물 이관을 받는 국가기록원에서 담당자 자의적으로 기록물 이관을 받네 안받네 하면서 이관 신청 기관에 명백히 “갑질”을 행사하고 있다는 것이다. 
 국가기록원 이관은 현재로써는 법령상에 제정되어 명백히 실시해야 하는 규정이다. 적어도 국가기록원에서 이관을 못 받는 사정이 있다면 어떤 기록물이 어떠한 이유로 이관을 할 수 없다고 공표하여 사전에 마찰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당연한 것이라고 생각한다. 일선에서 국가기록원 이관 신청 받는 것도 상당한 설득과 갈등을 거치면서 겨우겨우 받아내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식의 주먹구구식 이관처리는 현장에서 고군분투 하는 전문요원들을 힘 빠지게 하고, 국가기록원에 대한 인식만 나빠지는 처사가 될 것이다. 
좋아요 수정 삭제
댓글 정보 확인
댓글 전체 댓글 수 (2)
살다가
2018/11/23 17:42:38
공감합니다!!
좋아요 +2
청명
2018/11/23 11:41:44
동감합니다.
모 선생님께서 한국 국가기록원의 이관형태가 "주문식 수집"이라고 하는데, 이를 덧붙여 마음에 들면 클레임 걸어서라도 받아내고 마음에 안들면 반품시켜버리는 "인터넷쇼핑식 수집"이라고 명명해도 될거 같습니다.
좋아요 +2

댓글
국가기록관리혁신추진단 댓글
필수입력항목 필수입력항목
 

목록